• 아시아투데이 로고
업비트, 불시에 디지털 자산 5종 원화마켓 금지...25종 유의종목 지정

업비트, 불시에 디지털 자산 5종 원화마켓 금지...25종 유의종목 지정

기사승인 2021. 06. 11. 20: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미지 자료] 두나무 CI
업비트는 마로(MARO), 페이코인(PCI), 옵져버(OBSR), 솔브케어(SOLVE), 퀴즈톡(QTCON) 등 5종의 디지털 자산들이 원화마켓 페어에서 제거된다고 11일 공시했다.

제거 예정일은 이달 18일 오후 12시부터이며 제거 사유는 원화마켓 페어 유지를 위한 내부 기준이 미달됐기 때문이다. 페어가 제거되면 원화마켓에서 페어 제거 이전에 요청한 주문은 일괄 취소된다.

원화마켓에서 거래가 중지된 코인은 BTC마켓에서 비트코인으로 교환해 현금화하거나 해당 코인을 지원하는 다른 거래소로 출금해 현금화 할 수 있다.

아울러 이날 업비트는 코모도(KMD), 애드엑스(ADX), 엘비알와이크레딧(LBC), 이그니스(IGNIS), 디마켓(DMT), 아인스타이늄(EMC2), 트웰브쉽스(TSHP), 람다(LAMB), 엔도르(EDR), 픽셀(PXL), 피카(PICA), 레드코인(RDD), 링엑스(RINGX), 바이트토큰(VITE), 아이텀(ITAM), 시스코인(SYS), 베이직(BASIC), 엔엑스티(NXT), 비에프토큰(BFT), 뉴클리어스비전(NCASH), 퓨전(FSN), 플리안(PI), 리피오크레딧네트워크(RCN), 프로피(PRO), 아라곤(ANT) 등 25종의 디지털 자산을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다.

업비트 관계자는 “유의종목으로 선정됐다는 점은 상장폐지의 전 단계라고 봐도 무방하지만 일주일 동안 소명 자료에 대한 검토를 한 후에 상장폐지가 결정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공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오후 5시 30분께 마치 군사작전을 하듯이 갑자기 발표를 했기 때문이다. 시장에서는 11일 오후 6시가 금융당국에 신고서 수리 컨설팅 신청 데드라인이었는데, 업비트가 그 직전에 잡코인을 정리한 것이라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이에 따라 일부 거래소는 긴급 회의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